기사제목 경기평택항만公, 베트남․홍콩 화물유치 본격 ‘시동’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경기평택항만公, 베트남․홍콩 화물유치 본격 ‘시동’

평택힝 - 베트남․홍콩 항로 활성화 주문 ‘봇물’
기사입력 2014.02.23 11:54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경기평택항만 2.jpg▲ (사진제공) 경기평택항만공사

 
경기평택항만공사 (사장 정승봉)가 평택항에서 처리되는 컨테이너 물동량의 중국 편중성을 극복하고 동남아 등 신흥시장 물량을 창출하기 위해 본격 행보에 나섰다.
경기평택항만공사는 지난 18일부터 22일까지 베트남 하노이와 홍콩에서 평택항의 물류경쟁력을 설명하고 화물증대를 이끌기 위한 평택항-베트남홍콩 포트세일즈활동을 전개했다.
이번 포트세일즈는 현재 평택항에서 베트남홍콩을 운항중인 정기 컨테이너 항로의 마케팅을 강화해 화물증대에 기여하고 해운항만 물류 관계기관과 협력체계를 구축해 고유의 협력모델을 만들기 위해 이뤄졌다.
공사 대표단은 18일 베트남 교통부를 방문해 평택-베트남 양국 항만 물류 산업 발전을 위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날 정 사장은 평택항과 베트남 항만간의 상호 마케팅 활동 추진과 선화주 등의 고객 만족을 위한 지원과 물동량 증대 위한 추가 정기항로 개설을 위한 공동 노력을 제안했다.
이 자리에서 베트남 교통부 팜 딴 떵 국제협력국장은 양 항간 항만 물류 관련 정보 교류와 협력관계를 구축하고 적극적인 시장 경쟁력 촉진 노력을 펼쳐가자며 물류 활성화를 위한 정책적 지원을 약속했다.
19일에는 베트남 하노이 멜리나 호텔에서 평택항 물류환경 설명회와 상담회를 통해 현지 화주와 물류기업, 유관기관 관계자 등을 대상으로 평택항의 운영현황과 물류 경쟁력, 이용이점, 발전계획 등을 소개했다.
공사 대표단은 이날 물류환경 설명회에서 평택항 물류경쟁력과 평택항~베트남 간 컨테이너 노선을 적극 홍보하고 평택항 이용시 물류비 절감 효과 등을 세일즈하며 항만 이용을 희망하는 업체와 개별 상담을 진행, 현지 화주 등 기업인 150여명이 참석해 평택항에 대한 높은 관심과 큰 호응을 이끌었다.
이날 베트남화물운송업협의회 판 통 사무총장은 평택항이 대한민국 자동차 처리 대표항만이라는 점과 가장 빠른 성장세를 이어가고 있다는 사실이 놀랍다홍보를 강화하고 양 항간의 항로라인을 확대해 물량증대를 이끌어야 한다며 긴밀한 협력관계를 구축해 가자고 말했다.
정 사장은 평택항은 대한민국 경제의 50%를 담당하고 있는 수도권 및 중부권의 관문항이다. 국내 무역항 중 최단기간에 총 물동량 1억톤을 달성하고 4년 연속 자동차 수출입 처리 1위를 기록하는 등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젊은 항만이라며 현재 평택항과 베트남을 잇는 정기 컨테이너 항로가 운항중에 있어 평택항을 통해 물류비 절감 등의 효과를 얻을 수 있다며 적극적인 이용을 당부했다.
이어 경기평택항만공사는 평택항~베트남 간 물동량 증대 및 활성화를 위해 베트남물류협회와 상호협력 양해각서(MOU)를 체결하고 긴밀한 협력체계를 구축키로 합의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www.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