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향남2지구 한양수자인’ 견본 주택 9월 개관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향남2지구 한양수자인’ 견본 주택 9월 개관

14년만의 분양 아파트 ‘향남역 한양수자인’ 본격 분양 돌입
기사입력 2020.08.07 20:5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1794935085_20200807160509_3910198961.jpg
향남2지구 한양수자인 조감도 (사진제공 / 트리플에이치)

 

트리플에이치는 7일 한양이 경기도 화성시 향남읍 향남2지구 A1-1 블록에 향남2지구 한양수자인견본주택(경기 수원시 권선구 고색동 533-1번지)9월 중 개관하고 본격적인 분양에 돌입한다고 밝혔다.

 

향남2지구 한양수자인은 지하 최저 2~지상 최고 27, 11개동, 전용면적 59~101모두 945세대의 대단지 규모로 구성될 예정이며 젊은 세대를 위한 실용적인 중소형 평형대가 다수 구성돼 있다.

세부 면적별로는 전용 59149가구 전용 64265가구 전용 75137가구 전용 84357가구 전용 10137가구로 이뤄진다.

향남2지구 한양수자인은 서해선 개통과 신분당선 연장 등 다양한 교통 호재의 수혜 단지로 평가받고 있으며, 사업지 인근에는 경기 서남부권 핵심 전철로 지목된 서해선 복선전철 향남역(가칭)의 개통이 2022년 예정돼 있다.

 

향남역은 서해선의 3단계(수원~한양대역) 사업 구간 중 하나로, 완공되면 신분당선 및 안산선과 연계돼 서울 중심 지역과 안산, 시흥 등 경기 서남부권 일대로 이동이 편리해질 전망이다.

또 과천~봉담고속도로를 통해 강남까지 30분대에 진입할 수 있고 수원~광명고속도로를 이용하면 광명까지 30분대 이동이 가능하다.

향남2지구 한양수자인은 다양한 생활 인프라도 갖췄다. 단지 인근에는 향남 홈플러스, 화성종합경기장 등 여러 편의시설이 들어서 있으며 상신초, 하길중, 하길고 등이 위치해 있다.

이와 함께 화합 공원과 최고급 잔디로 구성된 축구장, 배드민턴장, 9홀 파크골프장 등 스포츠 시설이 주변에 배치돼 있다. 단지 안에는 3000평 부지의 어린이 과학공원, 문화공원도 예정돼 있다.

향남2지구 한양수자인의 또 다른 장점은 특화 설계다.

남향 위주의 단지 배치로 일조권과 조망권을 확보했으며 4베이 설계(일부 세대)로 실내 채광과 통풍도 극대화 하며, 단지 안에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춰 격리용 게스트하우스, 비지니스룸, 맘스테이션, 풀빌라 등이 설치된다.

입주민 생활에 풍요로움과 즐거움을 더해줄 커뮤니티 시설도 단지 곳곳에 조성될 계획이며, 집 밖에서도 각종 생활가전 등을 제어할 수 있도록 사물인터넷(IoT) 기술을 적용해 입주민들의 생활 편리성을 높힐 계획이다.

한양 관계자는 신규 아파트가 공급되지 않아 새로운 아파트 수요에 목마른 향남에 다양한 시설과 특화설계까지 챙긴 향남2지구 한양수자인을 착한 분양가로 선보일 예정이라며 “6·17 대책으로 조정지역 전매가 불가능하지만 입주일 전매가 가능하다는 점에서 투자자들의 시선이 이곳에 집중되고 있다고 밝혔다.

향남2지구 한양수자인의 건설 시행사인 트리플에이치는 지난 2006년 이후로 국민 주거 안정을 위해 다양한 형태의 공동주택을 공급해오고 있는 주택 건설 전문 업체다.

[경인통신 편집부 기자 igitimes@naver.com]
<저작권자ⓒ경인통신 & www.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