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서철모 화성시장, ‘군공항 특별법’개정안' 저지 위해 국회 앞 '1인 시위'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서철모 화성시장, ‘군공항 특별법’개정안' 저지 위해 국회 앞 '1인 시위'

화성시 범대위, ‘군공항 특별법 개정안’ 저지 위해 1인 시위 개시
기사입력 2020.07.09 14:27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사진1-1. 시장님 군공항 1인시위.jpg
왼쪽부터) 박연숙 화성시의회 군공항이전반대특별위원장, 홍진선 범시민 대책위원장, 서철모 화성시장, 윤영배 범시민 대책위 고문, 정흥범 화성시의원.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 수원전투비행장 화성이전반대 범시민대책위원회가 9일부터 군공항 특별법개정안 저지를 위한 국회 앞 1인 시위에 돌입했다.

 

화성시 범대위는 지난 8일 국회 소통관에서 군공항 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 개정안 철회를 위한 화성시-무안군 공동성명을 발표한데 이어 이날 국회 앞 1인 시위에 돌입했다.

 

군공항 특별법 개정안은 지난 68일 광주광역시 이용빈 의원 등 15인과 76일 수원시 김진표 의원 등 17인이 발의했다.

 

이에 화성시와 무안군은 예비이전후보지의 일방적인 희생만을 강요하는 개정안의 부당성을 지적하면서, 군공항 이전 시도 저지를 위한 공동투쟁을 천명했다.

 

화성시 범대위는 일방적 밀어붙이기 위한 군공항 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 개악 결사반대’, ‘화성을 희생양으로 삼으려는 군공항 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 개악 결사반대피켓을 들고 1인 시위를 펼쳤다.

 

홍진선 화성시 범대위 상임위원장은 향후 특별법 개정 시도 여부에 따라 무안군 범대위 등 전국 단체와 투쟁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날 국회 현장에는 서철모 화성시장, 원유민 화성시의장과 박연숙 군공항특위 위원장도 함께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www.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