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경기도, 8일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 등 6명 감염병예방법 위반으로 고발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경기도, 8일 신천지 이만희 총회장 등 6명 감염병예방법 위반으로 고발

도, 위반사례 반복되면 관리 목적 출입 불허 등 강력대응 의지 밝혀
기사입력 2020.04.08 20:36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관련사진.jpg
지난 5일 이만희 총회장 일행이 경기도 가평군 청평면 잠곡로 신천지예수교 시설을 무단출입했다는 관련사진. (사진제공 / 경기도청)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경기도가 이만희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 총회장 등 6명을 감염병의 예방과 관리에 관한 법률위반 혐의로 가평경찰서에 고발했다.

 

8일 경기도에 따르면 이만희 총회장 등 6명은 지난 5일 경기도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시설 폐쇄와 집회금지 등조치를 내린 가평군 청평면 잠곡로 신천지예수교 시설에 무단출입했다.

 

경기도는 지난 5일 오전 1030분경 이 총회장 일행이 시설 내부 관리와 식목 등의 목적으로 폐쇄 시설을 무단출입한 후 수십여 분간 머무른 것을 확인했다며 현장 사진과 동영상 등을 경찰서에 제출했다.

 

감염병 예방법에 따라 폐쇄된 시설은 지정된 관리인 이외에는 출입할 수 없으며 위반 시 300만 원 이하 벌금형에 처해진다.

 

앞서 경기도는 지난 224일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이 소유 또는 관리하는 시설에 대해 45일까지 시설 폐쇄와 집회금지 등행정처분을 실시했으며, 이어 지난 2일에는 신천지측이 여전히 방역조치에 성실하게 따르지 않고 있다며 경기도내 427개 신천지 시설에 대한 시설 폐쇄와 집회금지 명령을 계속 유지한다고 발표한 바 있다.

 

이성호 경기도 문화종무과장은 이후 같은 사례가 발생하면 427개 폐쇄시설에 대한 관리 목적의 출입도 불허 하겠다며 강력 대응 의지를 밝혔다.

 

이날 이재명 지사는 자신의 페이스북에 모범이어야 할 총회장이 먼저 폐쇄명령 위반이라니라는 제목의 글을 올리고 한 번 더 위반하면 그 이전의 이만희 총회장의 방역협조 지연(신도명단 조사 장시간 비협조, 총회장의 검체채취 장시간 거부)에 대한 형사 책임까지 물을 것임을 경고한다고 밝혔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www.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