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서철모 시장, “사태 해결위한 골든타임...초당적 협력 필요”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서철모 시장, “사태 해결위한 골든타임...초당적 협력 필요”

재난생계수당 등 1316억 원 규모 추경예산안, 시의회 심사 돌입
기사입력 2020.03.17 20:39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시의회에서 코로나19 긴급 추경 제안 설명을 하고 있는 서철모 화성시장.JPG
서철모 화성시장이 17일 열린 화성시의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코로나19 긴급 추경 제안 설명을 하고 있다.

 

[경인통신=이영애 기자] 코로나19 지역경제 위기 극복을 위한 1316억 원 규모의 화성시 추가경정예산안이 시의회의 본격적인 심사에 들어간다.

 

서철모 화성시장은 17일 오전 11시 열린 제190회 화성시의회 임시회 본회의에서 제안 설명에 나서며 시의회의 적극적인 협력을 당부했다.

 

서철모 시장은 지금은 전시에 준하는 상황, 지역경제의 막힌 모세혈관을 치료해야 할 골든타임이라며 생계절벽, 생존위기의 늪에 빠져 살려달라고 애원하는 자영업자와 소공인을 지금 당장 구출하지 않는 것은 너무나 큰 직무유기라고 말했다.

 

서 시장은 이어 대출, 융자 등 간접 지원으로 현 상황을 타개하는 데 한계가 있다이번 긴급 추경은 파산 직전에 처한 자영업자 등을 살리기 위한 긴급재난 대책이며 침체의 늪에 빠져 있는 지역경제와 소비심리를 회생시키기 위한 실용적 처방이라고 말했다.

 

이번 추경은 앞서 지난 9일 서 시장이 자영업자 등을 위한 실질적 구제 정책을 중앙정부에 직접 건의한데 이어 지방정부 차원에서 대책 마련을 위해 추진됐다.

 

예산 규모는 모두 1316억 원으로, 편성 재원은 순세계잉여금 878억 원과 일반조정교부금 131억 원, ·도비 307억 원이다.

 

먼저 생존 위기에 처한 자영업자 등을 위한 재난생계수당으로 긴급 생계비 지원 660억 원 긴급안정자금 60억 원 어린이집 한시적 운영지원 21억 원 확진자 동선 공개로 인한 피해보상 20억 원을 편성했다.

 

위축된 소비심리를 살리기 위해 지역화폐 신규가입 활성화 지원 100억 원 지역화폐할인율 보전금 71억 원도 추가 편성했다.

 

소상공인·중소기업 특례보증과 이차보전금 40억 원 R&D 생산업체와 화훼시장 활성화 지원 8억 원을 추가 편성했다.

 

방역체계 보강과 고도화를 위해 음압병실 확충과 열화상감지기 장비 지원 19억 원 마스크, 손소독제 취약계층 및 공공시설 보급 37억 원 등 모두 56억 원을 편성했다.

 

아동양육가구의 경제적 부담 경감을 위한 국비 275억 원도 담았다.

 

이번 추경 예산안은 19일까지 시의회의 예산심의를 거쳐 최종 확정된다.

 

서철모 시장은 전국 1위의 재정자립도를 기반으로 시민의 기본권과 안전을 지키는 응급 처방은 지역에 대한 애착심과 자긍심을 높이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골든타임을 놓치지 않고 신속하고 과감한 긴급지원정책을 펼칠 수 있도록 의원님들의 적극적인 협력을 당부한다고 호소했다.

<저작권자ⓒ경인통신 & www.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