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제목 (축사) 경인통신 창간 3주년, 원혜영 국회의원
보내는분 이메일
받는분 이메일

(축사) 경인통신 창간 3주년, 원혜영 국회의원

기사입력 2016.10.09 13:50
댓글 0
  • 카카오 스토리로 보내기
  • 네이버 밴드로 보내기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구글 플러스로 보내기
  • 기사내용 프린트
  • 기사내용 메일로 보내기
  • 기사 스크랩
  • 기사 내용 글자 크게
  • 기사 내용 글자 작게
22원혜영(명함사진).jpg

안녕하세요? 원혜영 입니다.
경기도민과 인천시민, 더 나아가 모든 국민을 대변하기 위해 애쓰시는 참신하고 빠른뉴스경인통신의 창간 3주년을 축하드립니다.
 
언론을 죽이는 것은 진리를 죽이는 것이라는 말이 있습니다. 그러나 <2016 언론자유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우리나라의 언론자유는 66위로 부분적 언론자유국이라는 안타까운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그 어느 때보다도 시민의 알권리와 언론의 자유를 위해 경인통신의 역할이 중요합니다.
 
이를 위해 경인통신이 대한민국 국민 모두가 참여하는 공론의 장으로서의 언론이 되길 기대하며, 앞으로도 시민의 알권리와 목소리를 대변하는 일에 힘써 주실 것을 부탁드립니다.
 
다시 한 번 경인통신창간 3주년을 기념하여 인사드리는 것을 기쁘게 생각하며 유익한 보도로 많은 독자들에게 사랑받는 언론이 되시기를 바랍니다.
 
고맙습니다.
 
2016.10.9
국회의원 원혜영
 
[경인통신 편집부 기자 igitimes@naver.com]
<저작권자ⓒ경인통신 & www.gitimes.com 무단전재-재배포금지. >
 
 
 
 
 

경인통신(www.gitimes.com)      등록번호 : 경기, 50774 | 등록일 : 2013923| 발행·편집인 : 이영애

                                          사업장 주소 : 경기도 화성시 태안로 42-30 | 대표전화 : 070-8851-7916

                                          청소년책임자 : 이영애 기사제보 mail : igitimes@naver.com 

경인통신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제·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